가파도 배낚시

가파도와 제주도 사이 어디쯤에 위치한 작은 등대섬.

그 곳은 적당한 수심과 유속, 해류의 움직임이 있는 곳으로 활기찬 방어들이 지나다닙니다.

체험비용

1인당 150,000원


운영정보

운영시간: 매일 아침 7시

수용인원: 최소 2인, 최대 5인

체험시간: 최대 300분

진행위치: 서귀포시 대정읍 동일하모로98번길 14-32


제공사항

디스커버제주 가파도 배낚시

입질이 주는 손맛부터 직접 떠먹는 싱싱한 회 맛까지

제주 토박이와 함께 물고기를 낚는 시간

조용히 생각할 시간이 필요하거나 아무 생각 없이 멍 때리는 시간이 필요하다면 낚시는 어떤가요? 물고기가 미끼를 무는 순간을 기다리며 조용히 혼자만의 시간을 가져봐요. 물고기가 미끼를 무는 순간부터는 짜릿한 손맛을 느끼고 직접 잡은 물고기를 회 뜨고 요리해 먹으며 행복한 시간을 가져요. 바다 위에 잠시 머물며 여유와 즐거움을 함께 낚아요.

즐거움은 낚시를 타고


제주도 토박이 선장님과 함께 배를 타고 가파도에서 낚시를 해요. 토박이 선장님만 알고 있는 비밀 포인트에서 낚시를 해요. 물고기의  입질이 오는 순간부터 직접 낚아올린 물고기를 회 떠먹는 순간까지 모두 만끽해요. 물고기를 기다리는 순간도 즐거운 배낚시 시간이에요.

계절별 바다가 주는 참 맛


가파도에서 가을과 겨울에 제철인 방어, 봄과 여름에 제철인 벵에돔, 벤자리, 참돔 등 사계절 다양한 어종을 잡을 수 있어요. 직접 잡아올린 고급 어종을 배 위에서 바로 회 떠서 먹죠. 육지에서는 느낄 수 없는 ‘진짜 맛’을 느낄 수 있을 거예요.

가파도


가파도는 우리나라에서 높이가 가장 낮은 섬이에요. 고도가 높지 않아 가파도를 산책할 때는 수평선을 걷는 것 같은 기분이 들기도 한답니다. 바다에는 사시사철 다양한 어종의 물고기가 서식하고 땅에는 청보리를 심어 바람이 불 때마다 살랑살랑 초록 물결이 일어요.

디스커버제주는 제주의 지역민과 함께합니다.

로컬 ’가파도 낚시 삼촌‘을 소개합니다.


가파도 낚시 삼촌은 할아버지 때부터 대대로 바다를 지켜온 뼛속까지 바다 사람이에요. 매일 아침 낚시를 할 정도로 낚시를 사랑하고, 사랑하는 만큼 낚시를 잘하신답니다. 낚시꾼들은 저마다의 낚시 포인트가 있는데요. 그중에서도 좋은 포인트를 알고 있는 ‘가파도 낚시 삼촌'을 만나는 것은 큰 행운이에요. 제주 배낚시에 있어서 이분을 따라올 사람이 없거든요.

- 선상에서는 반드시 선장님의 통제에 따라주세요

- 선상에서 음주는 불가능합니다.

프로그램 환불/취소 규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이용 4일 전까지: 결제 금액에 대한 취소 수수료 없음

이용 3일 전: 결제 금액의 20% 차감

이용 2일 전: 결제 금액의 40% 차감

이용 1일 전: 결제 금액의 50% 차감

이용 당일: 취소 불가 (기상 악화, 최소 인원 미달 등의 경우 당일 100% 환불)


가파도 배낚시


가파도와 제주도 사이 어디쯤에 위치한 작은 등대섬.

그 곳은 적당한 수심과 유속, 해류의 움직임이 있는 곳으로 활기찬 방어들이 지나다닙니다.


체험비용

성인: 1인당 150,000원


운영정보

운영시간: 매일 아침 7시

수용인원: 최소 2인 / 최대 5인

체험시간: 최대 300분

진행위치: 서귀포시 대정읍 동일하모로98번길 14-32


제공사항


디스커버제주 가파도 배낚시

입질이 주는 손맛부터 직접 떠먹는 싱싱한 회 맛까지


제주 토박이와 함께 물고기를 낚는 시간

조용히 생각할 시간이 필요하거나 아무 생각 없이 멍 때리는 시간이 필요하다면 낚시는 어떤가요? 물고기가 미끼를 무는 순간을 기다리며 조용히 혼자만의 시간을 가져봐요. 물고기가 미끼를 무는 순간부터는 짜릿한 손맛을 느끼고 직접 잡은 물고기를 회 뜨고 요리해 먹으며 행복한 시간을 가져요. 바다 위에 잠시 머물며 여유와 즐거움을 함께 낚아요.

즐거움은 낚시를 타고


제주도 토박이 선장님과 함께 배를 타고 가파도에서 낚시를 해요. 토박이 선장님만 알고 있는 비밀 포인트에서 낚시를 해요. 물고기의  입질이 오는 순간부터 직접 낚아올린 물고기를 회 떠먹는 순간까지 모두 만끽해요. 물고기를 기다리는 순간도 즐거운 배낚시 시간이에요.

계절별 바다가 주는 참 맛


가파도에서 가을과 겨울에 제철인 방어, 봄과 여름에 제철인 벵에돔, 벤자리, 참돔 등 사계절 다양한 어종을 잡을 수 있어요. 직접 잡아올린 고급 어종을 배 위에서 바로 회 떠서 먹죠. 육지에서는 느낄 수 없는 ‘진짜 맛’을 느낄 수 있을 거예요.

가파도


가파도는 우리나라에서 높이가 가장 낮은 섬이에요. 고도가 높지 않아 가파도를 산책할 때는 수평선을 걷는 것 같은 기분이 들기도 한답니다. 바다에는 사시사철 다양한 어종의 물고기가 서식하고 땅에는 청보리를 심어 바람이 불 때마다 살랑살랑 초록 물결이 일어요.

디스커버제주는 제주의 지역민과 함께합니다.

로컬 ’가파도 낚시 삼촌‘을 소개합니다.


가파도 낚시 삼촌은 할아버지 때부터 대대로 바다를 지켜온 뼛속까지 바다 사람이에요. 매일 아침 낚시를 할 정도로 낚시를 사랑하고, 사랑하는 만큼 낚시를 잘하신답니다. 낚시꾼들은 저마다의 낚시 포인트가 있는데요. 그중에서도 좋은 포인트를 알고 있는 ‘가파도 낚시 삼촌'을 만나는 것은 큰 행운이에요. 제주 배낚시에 있어서 이분을 따라올 사람이 없거든요.

- 선상에서는 반드시 선장님의 통제에 따라주세요

- 선상에서 음주는 불가능합니다.